정토행자의 하루

  • 수행과 실천
  • 정토행자의 하루

수행∙보시∙봉사를 실천하는 정토행자들의 삶을 나눕니다.

새벽기도에서 시작된 인연

흐르는 강바닥에 떨어진 돌이 떠오르기를 애써 기도하기보다는 무거운 돌은 떠오르지 않는다는 진리를 깨치면 마음이 가벼워집니다. 인근 사찰의 새벽기도에서 만나 이제는 천일결사 새벽정진을 함께 이어가는, 부안법회 시작부터 함께하고 있는 4분의 이야기를 들어보겠습니다. 부안법회, 사랑합니다. 왼쪽부터 박양순, 전혜경, 박옥규, 이명자 님 미워했던 마음을 참회합니다

전주정토회
2020.04.10. 531 읽음 댓글 6개

모자이크 붓다를 꿈꾸는 열정 도반들

기장 법당 수행 법회날은 언제나 활기 넘칩니다. 공양간에서 맛난 밥과 직접 가꾼 채소로 향기 나는 밥상을 매주 선물처럼 차려내는 김명자님, 항상 웃으면서 이 일, 저 일, 이곳저곳에서 어떤 일이든 마다 않고 잘 쓰이는 홍숙이님, 어떤 일이든 ‘오케이’로 시원하게 받아내는 김계현님 덕분입니다. 인도 성지 순례도 함께하며 도반애를 다진 모자이크 붓다를 꿈꾸는 세 분의 수행담으로 들어가 봅니다. 인도 성지순례 떄 도반들과 함께앞줄 왼쪽 김명자님, 오른쪽 홍숙이님, 뒷줄 오른쪽 두번째 김계현님https

해운대정토회
2020.04.09. 1,004 읽음 댓글 4개

[기사다시읽기]봉사는 타인이 아닌 나를 위한 것

수정법당에는 매주 금요일마다 도반들에게 전화하는 채한승 님이 있습니다. 천일결사 300배 정진을 함께 하고자 함인데요, 덕분에 법당에는 정진 열기가 뜨겁습니다. 소임이 복인 줄 알고 몸소 실천하는 수정법당의 행복 엔돌핀 채한승 님의 이야기를 들어보겠습니다. 300배 정진 후 도반들과 활짝 웃는 채한승 님 맨 오른쪽에 계십니다 고부갈등, 수행의

수정법당
2020.04.08. 5,363 읽음 댓글 21개

세상 다 잃어버린 자에서 이웃에게 행복을 나누는 사람으로

2020년 초 폭풍처럼 몰아닥친 코로나 19의 여파로 정토회 법회와 교육 일정이 얼어붙은 가운데 2020년 봄 경전반 개강을 손꼽아 기다리는 사람이 있습니다. 2019 봄 불교대학 입학 후, 불교대학 공부뿐 아니라 매월 거리모금에 참여하는 등 적극적인 정토회 활동을 보여주며 성공적으로 불교대학 졸업을 하게 된 오광석님입니다. 오광석님은 졸업식 소감발표에서 특별한 사연으로 도반들에게 감동을 주었는데요, 세상 다 잃은 자에서 세상 다 얻은 자로 변모하기까지 오광석님의 수행 경험담을 들어봅니다. 청천벽력같은 아

서대문정토회
2020.04.07. 1,806 읽음 댓글 19개

내게 사회활동이란 “즐거운 놀이이자 수행의 최전선”

코로나가 전 세계인의 손발을 꽁꽁 묶어두고 있는 요즘입니다. 밴쿠버법당 역시 도반들이 각자 집에 머물며 온라인법회로 서로의 안부를 확인하고 있습니다. 다들 힘든 이 시기, 특별히 가장 좀이 쑤시는 사람이 있다면 누굴까, 생각해 봤습니다. 아마도 밴쿠버법당의 사회활동담당 허미영 님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오늘은 밴쿠버법당의 ‘행사제조기’로 불리는 허미영 님의 이야기 들려드립니다. 밴쿠버 코울하버 근처 스탠리공원 입구httpswww.jungto.orgupfileimage257ca23e1

밴쿠버법당
2020.04.06. 1,428 읽음 댓글 9개

예 하고 합니다.

JTS거리모금에도 선뜻 응하고, 이번 10차 천일결사에서 사회활동지원 담당을 맡은 청일점 정진우 님. 싹 마음 내어 ‘예, 하고 합니다’를 실천하고 있는, 의창법당의 활력소 정진우 님의 이야기를 들어보겠습니다. 죽림정사 사찰순례 중 경전반 도반들과, 오른쪽 두번째 정진우 님 괴로움 대학을 졸업 후에 비교적 안정된 직장에서 주위로부터 인정받으며 살았습니다. 회

의창법당
2020.04.03. 1,476 읽음 댓글 9개

<기사다시읽기> [특집] 정토행자 대상_전해종 님의 수행이야기

코로나바이러스로 온라인이 실제 생활에 더 접목되는 요즘 변하지 않는 것은 없다는 가르침이 새롭게 알아집니다. 어떠한 변화속에서도 ‘괴로움이 없는 사람, 자유로운 사람이 되어 이웃과 세상에 잘 쓰인다’는 서원을 세우고 꾸준히 수행하는 2017년 정토행자 대상 수상자 전해종 님의 이야기를 다시 들어봅니다. 활짝 개나리가, 벗꽃이 피었습니다. 추위는 커녕 신종 바이러스도 막지 못한 2020년의 새 봄입니다. 이 좋은 봄날 전해종 님은 현재 만일준비위원회

[특집] 정토행자상 수상자
2020.04.02. 2,174 읽음 댓글 25개

다시 태어나 덤으로 사는 인생, 나를 버리고!

4년간의 안산법당 부총무 소임을 마치고 회향한 원호성 님. 평소 ‘예하고 합니다.’를 실천하는 정토행자입니다. 안산법당의 기틀을 마련하고, 이제 또 다른 소임을 ‘예하고 받았습니다. 수행, 보시, 봉사의 삶을 실천하고 있는 원호성 님의 감동적인 수행담, 전해드립니다. 안양 법륜스님 ‘희망강연’에서 공연후 도반들과 함께 미친 듯

안양정토회
2020.04.01. 1,538 읽음 댓글 24개

내가 바뀌니, 모든 게 행복으로 가는 길입니다!

사랑을 꿈꾸게 하는 봄날입니다. 여기 봄꽃과 같은 도반이 있습니다. 하얀 목련처럼 소담스러운 미소의 간호사로, 노란 개나리처럼 해맑은 심성의 며느리이자 엄마인 이 분. 세종법당 가을경전반 담당 윤원숙 님이 주인공입니다. 쉼 없이 돌아가는 바쁜 일상 속에서 놓치지 않고 꾸준히 정진하는 비결이 무엇인지 함께 들어보겠습니다. 환한 모습으로 봉사 중인 윤원숙 님 저녁이면

세종법당
2020.03.31. 1,658 읽음 댓글 21개